大田区観光情報センター

/大田区観光情報センター
­

관하여 大田区観光情報センター

이 저자는 아직 상세 내용을 기재하지 않았습니다.
So far 大田区観光情報センター has created 146 blog entries.

종이접기 (오리가미) 워크샵

종이접기 체험은 매일 아침 9시부터 저녁 9시까지, 예약 없이 진행됩니다.***이 코스는 요청 아래 일본어, 중국어, 영어, 한국어로 진행 가능합니다.

일본 소품 만들기

일본 전통 종이로 작은 악세서리 케이스를 만들어 보실 수 있습니다.

아름다운 무늬의 종이가 작은 상자로 변해가는 모습을 즐겨보세요.

악세서리, 동전, 메이크업 등을 보관하기 좋은 상자입니다만, 취급 주의가 필요한 물건은 조심히 들고다녀 주세요.*** 일본어 외에 영어, 중국어, 한국어로도 수강 가능합니다.

일본 전통 놀이

일본 전통 놀이 체험으로, 어린 아이부터 어른까지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.

아야토리 (실뜨개):
일본 전통 놀이로, 손가락이과 팔목에 실을 감아 모양을 만드는 놀이입니다.
켄다마:
켄다마는 일본 전통 놀이기구로 공이 줄에 연결되어 있는 기구입니다. 국제적으로도 인기가 많아져 근래에는 국제 켄다마 대회도 열리고 있습니다.
오테다마 (콩주머니 놀이):
콩알들을 기모노 천 조각 안에 넣어 꼬매어 만든 작은 주머니를 ‘오테다마 (콩주머니)’라고 부른답니다. 우리나라 제기차기처럼 […]

[무료]간단 일본어 수업

일본에 머무시는 동안 유용한 일본어 회화들을 재미있게 배워보세요!

원본 그림들과 회화 책자들은 제공 됩니다.

테마 1: 쇼핑: 어떻게 가격을 묻는지, 어떻게 아이템과 제품들을 사용하는지, 어떻게 요리하는지, 만료 기간과 등등을 배웁니다.
테마 2: 기본 대화: 맛있는, 재미있는, 귀여운, 그리고 더 많은 감정 표현을 하기 위한 간단한 일본어 단어들 배우기.

*** 일본어 외에 영어, 중국어, 한국어로도 수강 가능합니다.

모든 투어와 활동은 일어 […]

일본식 매너와 에티켓 수업

유용한 일본식 매너 수업

주제 1: 젓가락 쓰는 법 – 젓가락을 어떻게 사용하는지와 기초 일본 식사 예절에 대해 배웁니다.
주제 2: 공중 목욕탕 에티켓 – 오타 지구에는 많은 센토, 혹은 공중 목욕탕이 있는데요. 센토 에티켓과 매너를 비디오를 통해 배우고 어떻게 센토를 완벽히 즐길 수 있는지 배웁니다. 또한 지도를 통해 오타 지구의 목욕탕들을 보여주어 가장 가까이에 있는 목욕탕을 […]

쇼도 일본식 서예 워크샵

선생님과 간단한 수업 후, 자신이 제일 좋아하는 일본어를 선생님의 지도 아래 씁니다.

완성본은 수업 후 가져가셔도 됩니다.*** 체험은 일본어로 진행되며 직원이 한국어로  통역해 드립니다.

네일아트 워크샵

강사분의 간단한 수업 후, 강사분의 지도 아래 손톱에 데코레이션을 시작하게 됩니다.

본인이 만드신 네일 아트는 수업 후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.*** 코스는 요청 아래 일본어, 중국어, 영어, 한국어로 진행 가능합니다.
현재 예약의 접수가 중지되었습니다.

크리스탈 데코레이션 워크샵

강사분의 간단한 수업 후, 지도 아래 자신만의 크리스탈 데코레이션을 하게 됩니다.

만드신 작품은 수업 후 가져가셔도 됩니다. 이 코스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수강 가능합니다.

***모든 투어와 활동은 일어 중국어 한국어 영어로 진행합니다.
현재 예약의 접수가 중지되었습니다.

로봇 프로그래밍 워크샵

일본의 최첨단기술 중 하나인 로봇 분야에 대해서 그 기본을 즐겁게 배울 수 있는 체험입니다.

10살에서부터 15살 정도의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이지만 어른들도 즐기실 수 있습니다.*** 이 워크샵은 일본어, 영어, 중국어, 한국어로 진행 가능합니다.
This workshop is currently not available.

카마타 키리코

“키리코”는 컷 글래스(무늬를 새겨 넣은 유리)의 한 종류로, 실크 로드를 통해 일본에 소개되었습니다.

이것이 “에도 키리코”, 일본 전통 미술 공예의 기원입니다.

카마타 키리코는 에도 키리코와 현대 정신의 카마타가 함께 합쳐진 미술 공예 기술입니다.

포레스트(Forest) 대표인 나가타니 회장은 컷 글래스를 만들때 나무의 따뜻함을 나타내길 바라는 마음에서 회사 이름을 지었다고 합니다.